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한-중 관세분야 위험관리 협력 세미나 개최불법·부정 무역 차단을 위한 양국 간 공조방안 모색
이혜정 칼럼리스트 | 승인 2017.06.27 14:04
   
▲ 관세청
[인사이드코리아] 관세청은 27일부터 오는 29일까지 부산 해운대 그랜드 호텔에서 ‘2017년 제1차 한-중 관세분야 위험관리 협력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한국 관세청과 중국 해관총서는 2015년에 체결한 ‘관세행정 교류를 위한 양해각서‘에 따라 매년 한국과 중국에서 교차 세미나를 개최하고 있다.

이번 세미나에서 양국 관세청은 꾸준히 증가하고 있는 양국 간 무역을 악용한 불법·부정 물품을 효과적으로 차단하기 위한 공동대응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향후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양국의 위험관리 분야 전문가들은 공항과 항만에서 우범 여행자와 화물을 적발하는 기법 등을 공유하는 한편, 갈수록 심각해지고 있는 마약류는 물론, 불량식품, 산업쓰레기, 가짜상품, 금괴 등의 밀거래를 차단하기 위한 상호 공조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한편, 오는 9월에는 중국측이 주관하는 제2차 위험관리 세미나가 중국에서 개최될 예정이며, 향후에도 미국, 영국, 홍콩, 호주 등 주요국의 위험관리센터와도 불법·부정 무역에 대한 정보교류 및 합동 단속 체계를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이혜정 칼럼리스트  h333j333@gmail.com

<저작권자 © 인사이드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혜정 칼럼리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북 익산시 익산대로 173 4층  |  대표전화 : 063-836-0808  |   등록번호 : 전북, 아00571  |  등록연월일 : 2015. 10. 21
발행인 : 최성은  |  편집인 : 이완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성은
Copyright © 2022 인사이드코리아.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