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지역
익산, 시민과 함께 생활쓰레기 불법투기 민·관 합동 특별단속불법투기 적발 164건, 현지계도 1,143건
권명은 기자 | 승인 2017.06.30 15:00
   
▲ 익산시
[인사이드코리아] 익산시는 지난 5월부터 6월까지 2개월간 주요 시가지 및 원룸 밀집지역 등 취약지역을 중심으로 쓰레기 불법투기 특별단속을 실시해 현지계도 1,143건, 과태료 164건을 부과하는 등 계도와 단속을 병행 추진했다고 30일 밝혔다.

시와 청소대행업체, 명예환경감시원을 비롯한 주민자치위원, 통리장, 부녀회 등 지역주민들은 지역 골목 구석구석을 돌며 주간은 물론 야간 시간대에도 주기적으로 순회단속을 했다.

특히 종량제 봉투를 사용하지 않거나 음식물과 혼합해 배출하는 등 불법 행위자를 적발해 1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하는 등 강력한 행정조치를 했다.

시는 이번 특별단속 결과 확인된 상습투기지역에 대해 블랙박스 장착차량 및 불법투기 감시카메라를 활용해 지속적인 단속을 실시한다. 상시단속반의 단속활동을 강화해 여름철 쓰레기로 인한 해충과 악취 등 생활환경을 해치는 불법투기 행위를 근절시킬 계획이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쓰레기 불법투기는 양심을 버리는 비양심적인 행위이며 더불어 함께 사는 환경을 해치는 행위다. 불법투기 근절을 위해 강력하고 지속적인 단속을 펼치겠다”며 “2018년 전국체전 개최를 대비해 시민 여러분의 보다 성숙된 시민의식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권명은 기자  mekwon@newsinsidekorea.com

<저작권자 © 인사이드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명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천광역시 서구 고산로 40번길 12 102동 1005호   |  대표전화 : 070-7633-9414  |  팩스번호 : 070-8238-9414
등록번호 : 인천 아 01260  |  등록연월일 : 2015. 10. 21  |  발행인 : 이재훈  |  편집인 : 권명은
보도국장 : 김유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훈 Copyright © 2021 인사이드코리아.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