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777사령부 예하부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휴가 다녀온 간부'
통합취재팀 | 승인 2020.07.30 10:46
[인사이드코리아_통합취재팀기자]
국방부 청사. © News1


(서울=뉴스1) 이원준 기자 = 정보부대인 777사령부 예하부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다.

30일 국방부에 따르면 경기도 성남에 근무하는 777사령부 예하부대 소속 간부 A씨가 전날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는 지난 주말 휴가를 다녀온 뒤 코로나19에 감염된 것으로 알려졌다. 부대 내에서 확진자와 밀접촉한 20명은 1인실에 격리 중이며 1차 검사에서는 모두 음성 판정이 나왔다고 국방부는 설명했다.

추가 확진자가 나오면서 군 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77명(완치 58명)으로 늘었다.

보건당국 기준 격리자는 451명, 군 자체기준 예방적 격리자는 1890명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통합취재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천광역시 서구 고산로 40번길 12 102동 1005호   |  대표전화 : 070-7633-9414  |  팩스번호 : 070-8238-9414
등록번호 : 인천 아 01260  |  등록연월일 : 2015. 10. 21  |  발행인 : 이재훈  |  편집인 : 권명은
보도국장 : 김유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재훈 Copyright © 2020 인사이드코리아.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