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미디어아트 쇼로 만나는 세계유산, 익산 미륵사지디지털 기술 접목된 미디어아트 쇼·드론쇼·체험 프로그램 등 다채
최대원 기자 | 승인 2021.08.31 10:09

 세계유산 익산 미륵사지에서 첨단 디지털 기술이 접목된 미디어아트 쇼가 진행된다.

 세계유산을 활용한 이번 프로그램으로 시민들에게 힐링의 시간을 제공하고 지역 문화재 가치를 널리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익산시는 다음달 3일부터 10월 2일까지 한 달 동안 미륵사지에서‘2021 익산 미륵사지 미디어아트 쇼’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문화재청과 전라북도, 익산시가 주최하고 (재)전라북도콘텐츠융합진흥원이 주관하며 ‘찬란한 시간을 맞이하다’라는 주제로 진행된다.

 행사는 백제 무왕의 일대기와 미륵사 창건 설화를 모티브로 세계유산 미륵사지와 미디어 디지털 기술이 접목된 메인 미디어아트 쇼, 사전 이벤트‘소원의 석재’, 미륵사지 연지를 활용한‘연지의 기억’등 3개 프로그램과 시민들이 참여하는 버스킹 공연이 운영된다.

 개막행사는 다음달 3일 오후 7시 30분 미륵사지에서 개최되며,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가 적용됨에 따라 동시 최대 관람 인원을 제한하고 유튜브 채널(익산시청 공식 유튜브, 전주MBC 유튜브)을 통해 동시 생중계될 예정이다.

 미륵사지 석탑(동, 서)을 활용한 메인 미디어아트 쇼는 용의 후손으로 묘사되는 무왕의 파란만장한 일대기와 미륵사 창건 설화를 프로젝션 맵핑, 드론을 이용해 다채로운 빛과 형상으로 표현하고 뮤지컬 음악을 활용한 종합 미디어아트 쇼로 구현된다. 미디어아트 쇼는 1일 2회(저녁 8시, 9시) 상영되며, 미디어아트 쇼와 결합된 드론 쇼는 개막식을 포함해 4회 운영된다. 다만 날씨에 따라 변경될 수 있다.

 사전 이벤트인‘소원의 석재’는 불교의식에서 유래된 탑돌이를 모티브로 만들어진 AR콘텐츠로 사용자는 미륵사지 서탑에서 QR코드를 스캔하여 이벤트 페이지(모바일)로 접속하고, 소원을 전송하면 빛의 석재가 되어 탑에 연출되는 체험 프로그램이다.

‘연지의 기억’은 또 다른 상시 콘텐츠로 동편 연지나무에서 관람할 수 있다. 3D로 복원된 미륵사지 전경을 볼 수 있는 LED 연출 콘텐츠로 관람 시간 내 상시로 운영된다.

 이외에도 매주 금, 토요일 오후 7시 30분, 8시 30분에 맞춰 버스킹 공연도 진행된다. 재즈 피아노, 인디팝, 발라드 등 다양한 음악 장르를 선보이며 시민들과 함께 할 수 있는 시간을 만들 예정이다.

 모든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출입구를 별도로 두고 발열체크, 거리두기, 방역요원 배치 등 단계별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며 진행된다.

 이번 행사는 시민들에게 빛으로 눈이, 음악으로 귀가 즐거운 다채로운 콘텐츠를 제공함으로써 백제 미륵사지의 우수성과 가치를 알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정헌율 시장은“익산은 홀로그램 등 첨단기술의 선도도시로서 세계유산 미륵사지에서 첨단기술을 융합한 야외 개방형 세계유산 활용 콘텐츠를 선보이는 만큼 시민들에게 조금이나마 여유와 힐링의 시간이 되고 미륵사지의 가치를 널리 알리는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문화재청에서 진행한 이번 사업은 익산 미륵사지를 비롯해 수원화성(수원시), 법주사(보은군), 공산성(공주시), 정림사지(부여군) 등 총 5건이 선정됐다.

[인사이드코리아_최대원 기자]

최대원 기자  lazden85@naver.com

<저작권자 © 인사이드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북 익산시 익산대로 173 4층  |  대표전화 : 063-836-0808  |   등록번호 : 전북, 아00571  |  등록연월일 : 2015. 10. 21
발행인 : 최성은  |  편집인 : 이완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성은
Copyright © 2021 인사이드코리아.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