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히든싱어7' 엄정화 최종우승…"가수 못할 줄 알았다"
노컷뉴스 | 승인 2022.10.01 10:09
JTBC 히든싱어7 화면 캡처
JTBC 히든싱어7 화면 캡처
엄정화가 '히든싱어7'에서 최종 우승했다.

지난달 30일 방송된 JTBC '히든싱어7'는 엄정화 편으로 꾸며졌다. 원조가수로 등장한 엄정화는 최종 라운드에서 79표를 받아 우승했다.

1라운드 미션곡은 '배반의 장미'. 엄정화는 "미디엄 템포나 발라드 노래를 하다가 제게 댄스를 열어준 곡이다. 또 당시 나는 언제 1위를 할 수 있을까 싶었는데 1위를 가져다줬다"고 회상했다.

1라운드를 가뿐하게 통과한 엄정화는 2라운드 미션곡으로 '초대'를 받았다. 엄정화는 "박진영 씨가 작사·작곡한 노래다. 제가 박진영 씨를 좋아한다. 같이 활동할 때 무대 위에서 제일 질투 나는 가수였다. 술자리에서 우연히 만났을 때 졸라서 받은 곡"이라고 소개했다.

2라운드는 1등으로 통과했다. 3라운드 미션곡은 '포이즌'. 작곡가 주영훈은 "엄정화 씨만 가진 호흡이 있다. 숨을 들이마실 때 이 세상 누구보다 아름답고 섹시한 숨소리가 있다. 그래서 숨소리만 계속 녹음했다"고 떠올렸다.

엄정화는 33표로 3등을 차지했다. 간신히 탈락 위기에서 벗어난 엄정화는 4라운드 미션곡으로 '엔딩 크레딧'을 받았다.

미션 수행 전 응원 영상에서 이효리는 "(엄정화) 언니가 존재한다는 것 자체만으로, 아직 활동을 하고 있다는 자체만으로 후배들에게 큰 힘과 위로가 된다"며 " 언니 목소리는 아무도 따라할 수 없을 거다. 언니답게 불러"라고 격려했다.

엄정화는 "감상선암 수술하고 겁이 나서 10년간 노래를 못했다. 지금도 극복하는 과정에 있다"며 "나이는 먹는데 시간에 갇혀 댄스가수로서 앞날을 기대하기 어려웠을 때 노래를 다시 하고 싶다는 간절함이 담긴 곡"이라고 소개했다.

최종 우승자는 엄정화. 그는 "우승을 떠나서 큰 선물을 받았다. 많은 응원에 너무 행복해지는 날이었다. 한 분이라도 제 노래를 듣고 변할 수 있다는 이야기에 또다시 용기가 나는 오늘인 것 같다. 제 목소리를 기억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CBS노컷뉴스 문수경 기자 moon034@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Copyright ⓒ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노컷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북 익산시 익산대로 173 4층  |  대표전화 : 063-836-0808  |   등록번호 : 전북, 아00571  |  등록연월일 : 2015. 10. 21
발행인 : 최성은  |  편집인 : 이완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성은
Copyright © 2022 인사이드코리아.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